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北, 유엔에 외무상 아닌 대사급 일반토의 연설 통지"<교도>

교도 "北, 유엔총회에 리용호 파견 안 할 방침인듯"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북한이 다음 달 하순 유엔총회의 일반토의 연설에서 외무상이 아닌 대사급이 연설할 것이라고 유엔 측에 통보했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31일 보도했다.

통신은 북한이 리용호 외무상을 파견하지 않을 방침인 것으로 보인다며 미국 측과의 접촉을 피하는 것일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했다.

통신은 그러면서 일반토의 연설의 연설자는 회의 당일 바뀔 가능성이 있어서 유동적인 측면이 있다고 전했다.

북한 외무상은 그동안 거의 빠짐없이 유엔총회에 참석해 왔다.

리 외무상이 불참하면 유엔 총회를 계기로 이뤄질 것으로 기대됐던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의 고위급회담도 무산된다.

북미협상 리용호 - 폼페이오 (PG)
북미협상 리용호 - 폼페이오 (PG)[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bk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8/31 19: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