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디스플레이 산업안전 전문가, '마르퀴스 후즈후' 등재

송고시간2019-09-02 06:41

채종민 그룹장 환경안전 활동 인정…국제학술지에 소재안전 등 논문 게재

삼성디스플레이 채종민 그룹장, '마르퀴즈 후즈후' 등재
삼성디스플레이 채종민 그룹장, '마르퀴즈 후즈후' 등재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삼성디스플레이의 채종민 환경안전팀 그룹장(부장급)이 세계 3대 인명사전 가운데 하나인 '마르퀴스 후즈 후(Marquis Who's Who)'에 이름을 올렸다.

2일 업계 등에 따르면 채 그룹장은 산업안전 관련 논문을 국제학술지를 통해 발표하고 산업 현장에서 사고 예방을 위해 왕성한 활동을 한 점 등을 인정받아 '마르퀴즈 후즈후 세계판 2018-2019'에 등재됐다.

소재안전 분야를 주로 연구해온 그는 최근 국제학술지 '머티리얼즈(Materials)'에 발표한 논문을 통해 탄탈륨 금속의 표면 열처리와 초음파 에너지를 이용한 표면처리가 기계 특성을 향상시킨다는 사실을 입증했다.

또 지난해에는 제조업체의 안전문화 수준 측정 지수에 관한 논문을 국제학술지 '저널 오브 엔지니어링 앤드 어플라이드 사이언스(Journal of Engineering and Applied Science)'에 게재했다.

한국해양대에서 조선공학을 전공한 채 그룹장은 미국 브래들리대에서 산업생산공학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이어 지난해 서울과학기술대에서 안전공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산업안전보건공단(KOSHA)에서 안전보건 정책 수립, 기계안전 및 안전문화 분야 연구원으로 근무한 뒤 2013년 삼성디스플레이로 옮겨 환경안전팀 소속 안전그룹 부서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마르퀴스 후즈 후'는 영국 케임브리지 국제인명센터(IBC), 미국 인명연구소(ABI)와 함께 세계 3대 인명사전 발간 기관으로 꼽힌다. 해마다 정치, 경제, 사회, 종교, 과학, 예술 등 전 세계 각 분야에서 영향력을 발휘한 인사들을 선정해 프로필과 업적을 싣는다.

huma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