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승용차요일제에서 승용차마일리지제로 갈아타세요"

송고시간2019-09-02 06:00

승용차요일제 혜택 폐지…전환가입 선착순 1천200명에게 영화관람권

서울 도심 차량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 도심 차량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서울시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시행 중인 '승용차요일제'를 내년부터 '승용차마일리지제'로 전환해 일원화한다고 2일 밝혔다.

'승용차요일제'는 월~금요일 중 스스로 쉬는 날을 정하고 전자태그를 차량에 부착한 후 해당 요일에 차량을 운행하지 않는 자발적인 시민운동이다.

2003년 도입돼 현재까지 약 25만 대가 가입해있지만 실효성 논란이 일었다. 또 공공주차장 요금 할인 등 혜택을 주는 것이 자동차 이용 감소라는 제도의 취지와 맞지 않는다는 지적도 있었다.

이에 시는 오는 12월31일까지 관련 조례 개정을 통해 승용차요일제의 혜택을 폐지할 계획이다.

'승용차마일리지제'는 주행거리 감축에 따라 포인트를 쌓아주는 것으로 2017년 도입됐다.

실적에 따라 최대 7만 포인트의 마일리지를 받는다. 적립한 마일리지는 자동차세 등 지방세를 납부하거나 모바일 도서·문화상품권 구입, 기부 등 다양한 곳에 사용할 수 있다.

서울시는 승용차요일제에 참여 중인 회원을 승용차마일리지제로 전환 가입하도록 유도해 실질적인 자동차 이용 줄이기가 이뤄지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서울시 승용차마일리지 홈페이지(https://driving-mileage.seoul.go.kr)나 가까운 자치구 또는 동주민센터를 방문해 가입하면 된다.

가입 대상은 서울시 등록 비영업용 12인승 이하 승용차·승합차 소유자다.

시는 10월2일까지 한 달간 승용차요일제에서 승용차마일리지제로 전환하는 회원 선착순 1천200명에게 영화관람권을 증정한다.

선착순 마감 후에는 소정의 모바일상품권을 준다. 기존 승용차요일제 회원이 아닌 신규회원 가입 시에도 모바일상품권을 제공한다.

pr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