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포항 수돗물 사태 진정되나…필터 변색 민원 점차 줄어

송고시간2019-09-01 07:24

하루 최대 300건에서 상수도관 청소 후 40건 미만으로 뚝

수돗물이 콸콸
수돗물이 콸콸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9일 경북 포항시 남구 대잠동에 상수도관과 연결된 소화전에서 틀어놓은 물이 밖으로 나오고 있다. 포항시는 수돗물 필터가 검붉은색으로 변하는 '수돗물 사태' 해결을 위해 상수도관 세척 차원에서 물을 틀어놓았다. 2019.8.29 sds123@yna.co.kr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포항시가 수돗물 필터가 검붉은색으로 변하는 '수돗물 사태' 해결을 위해 상수도관 청소에 나선 이후 민원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1일 포항시에 따르면 지난달 5일부터 포항 남구 오천읍을 중심으로 상대동과 동해면, 대잠동 등 유강정수장 수계지역에서 수돗물과 관련한 민원이 발생했다.

수도꼭지나 샤워기에 설치한 필터가 며칠 만에 검붉게 변하고 물티슈를 대고 몇분간 물을 틀면 얼룩이나 찌꺼기가 묻어나온다는 신고가 잇따랐다.

시는 수질기준에 적합하다는 조사 결과에도 시민 불안감이 커지자 지난달 26일부터 유강정수장 수계 상수도관과 아파트 단지 저수조를 대대적으로 청소했다.

이후 수돗물 필터 변색과 관련한 민원이 눈에 띄게 줄었다.

시가 지난달 10일부터 접수창구를 만들어 필터 변색이나 물티슈 찌꺼기 민원을 받은 결과 14일에만 300건이 들어오는 등 하루에 100건 안팎의 민원이 들어왔다.

그러다가 상수도관을 청소한 이후부터 민원이 줄어 26일 35건, 27일 24건, 28일 9건, 29일 17건에 그쳤다.

8월 10일부터 29일까지 민원 건수는 1천408건이다.

시는 아직 수돗물 민원이 완전히 사라지지 않은 것으로 보고 계속 상수도관 청소를 통해 문제를 해결한다는 방침이다.

포항시 관계자는 "유강정수장 수계인 대잠동, 상도동, 대도동 상수도관로와 연결된 20여곳의 소화전을 열어 밖으로 물을 빼내면서 상수도관을 세척하고 있다"며 "수질이 좋아질 때까지는 계속 세척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소화전에서 나오는 수돗물
소화전에서 나오는 수돗물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9일 경북 포항시 남구 대잠동에 상수도관과 연결된 소화전에서 틀어놓은 물이 밖으로 나오고 있다. 포항시는 수돗물 필터가 검붉은색으로 변하는 '수돗물 사태' 해결을 위해 상수도관 세척 차원에서 물을 틀어놓았다. 2019.8.29 sds123@yna.co.kr

몇시간 만에 검게 변한 필터
몇시간 만에 검게 변한 필터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포항시 남구 오천읍 사는 주민 이모씨가 22일 공개한 샤워기 필터. 왼쪽은 20일 오후 6시부터 22일 오전 9시까지, 오른쪽은 21일 오후 6시부터 22일 오전 9시까지 쓴 것이라고 밝혔다. 2019.8.22 sds123@yna.co.kr

1주일 만에 까맣게 변한 필터
1주일 만에 까맣게 변한 필터

(포항=연합뉴스) 경북 포항 남구 일원에 공급하는 수돗물에서 검붉은색 물이 나와 주민이 불안에 떨고 있다. 한 주민은 1주일 사용한 필터가 까맣게 변했다며 사진을 제보했다. 왼쪽은 1주일 사용한 필터, 오른쪽은 새필터. 2019.8.11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ds123@yna.co.kr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