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창원 돝섬서 황금돼지 전설 듣고 지역특산품 싸게 사가세요"

송고시간2019-09-01 09:30

상인단체·돝섬 운항사, 경제 활성화 협약…관광하면 음식·특산품 10% 할인

돝섬 전경
돝섬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황금돼지 전설이 어린 돝섬도 둘러보고 지역 특산품 싸게 사가세요"

경남 창원시는 지역 상인단체와 돝섬 운항사와 경제 활성화 협약을 했다고 1일 밝혔다.

마산어시장상인회, 마산수산시장상인회, 오동동상인연합회 등 상인단체 소속 횟집·장어구이집·아귀요리집·건어물 가게 47곳과 돝섬 운항사인 ㈜돝섬해피랜드가 참여했다.

협약에 따라 관광객들이 먼저 돝섬을 관광하고 협약에 참여한 점포를 방문해 음식을 먹거나 물품을 사면 결제금액 10% 할인 혜택을 받는다.

가맹점 47곳을 먼저 이용하고 돝섬을 방문하면 돝섬 왕복 승선권(성인 1명 8천원·초등생 5천원)을 살 때 1명당 1천원씩 정액 할인받을 수 있다.

돝섬 유람선 선착장과 마산어시장, 오동동 아귀거리는 걸어서 오갈 수 있을 정도로 가깝다.

신라 최치원이 황금돼지를 화살로 맞췄다는 전설이 내려오는 돝섬은 올해 황금돼지해를 맞아 관광객이 증가하고 있다.

8월 말 기준으로 11만명 이상이 돝섬을 찾았다.

지난해 1년 전체 돝섬 관광객 10만8천여명을 훨씬 넘겼다.

창원시·상인단체·돝섬 운항사 협약
창원시·상인단체·돝섬 운항사 협약

[창원시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ea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