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항공과학고 출신 공군하사, 러 국제기능올림픽서 금메달

송고시간2019-08-29 09:16

공군 김이섭 하사 국제기능올림픽서 금메달
공군 김이섭 하사 국제기능올림픽서 금메달

(서울=연합뉴스) 8월 22일부터 27일까지 러시아 카잔에서 열린 제45회 국제기능올림픽에 참가한 공군 김이섭 하사(사진 가운데)가 금메달을 딴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2019.8.29 [공군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항공과학고를 졸업하고 임관한 공군 하사가 러시아 국제기능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땄다.

공군은 29일 김이섭(21) 하사가 지난 22일부터 27일까지 러시아 카잔에서 열린 제45회 국제기능올림픽에 대한민국 대표팀 중 현역 군인으로 유일하게 참가해 'IT네트워크시스템' 부문에서 금메달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작년 2월 항공과학고 47기로 졸업과 동시에 임관한 김 하사는 제17전투비행단 항공작전전대에서 정보체계관리 부사관으로 근무하고 있다. 기지 네트워크 유지 관리 및 체계 개발이 그의 업무이다.

지난 2월부터 항공과학고에 파견되어 국제기능올림픽 출전 준비에 매진했다. 항공과학고는 김 하사가 국제기능올림픽 준비에 매진하도록 출전을 위한 행정적인 지원을 도왔다. 교직원들이 직접 지난 대회들의 과제 출제 경향을 분석하고 예상 문제를 제시하며 옛 제자를 지원했다.

앞서 김 하사는 항공과학고 재학 시절 전국기능경기대회에 참가해 'IT 네트워크시스템' 부문에서 우수상(2016년)과 금상(2017년)을 받았다. 금상을 받아 국제기능올림픽 출전 자격을 딴 김 하사는 국내에 만족하지 않고 세계 최고에 도전하고자 국제기능올림픽 출전을 준비했다.

김 하사는 "고등학생 시절부터 적극적으로 저를 지도해 주신 항공과학고 선생님들 덕분에 국제기능올림픽 금메달의 꿈을 이룰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기술 능력과 직무 지식 습득에 더욱 매진해 공군 최고의 정예 기술 부사관이 되겠다"고 말했다.

three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