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반·디 동반 부진'에 주요그룹 상반기 투자 11조원 급감

CEO스코어 조사…삼성·SK·LG만 10.6조↓, '5G' 이통3사는 급증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주요 그룹의 올 상반기 투자액이 1년 전보다 무려 11조원이나 줄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글로벌 반도체·디스플레이(반·디) 업황 부진으로 삼성, SK, LG가 투자를 대폭 감축한 게 결정적이었다. 반면에 5G 사업을 본격화한 이동통신 3사는 큰 폭으로 투자를 늘리면서 대조를 이뤘다.

28일 기업평가사이트 CEO스코어(대표 박주근)에 따르면 공정거래위원회가 지정한 59개 대기업집단(자산 5조원 이상) 계열사 중 보고서를 제출한 353곳의 올 상반기 투자액을 조사한 결과 총 36조8천654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47조8천976억원)보다 무려 23.0%(11조330억원)이나 줄어든 수치다.

'반·디 동반 부진'에 주요그룹 상반기 투자 11조원 급감 - 1
주요 그룹 상반기 투자 11조원 급감(CG)
주요 그룹 상반기 투자 11조원 급감(CG)

최근 몇년간 반도체, 디스플레이 사업에 천문학적인 액수를 쏟아부은 삼성과 SK, LG의 투자가 마무리 단계에 접어든 데다 미중 무역전쟁에 따른 글로벌 경기 악화로 기업들의 투자가 전반적으로 위축된 데 따른 것으로 분석됐다.

유형별로는 무형자산 취득액이 1년 전보다 4천829억원(13.0%) 늘어난 반면 설비·부동산 등에 투자된 유형자산 취득액은 11조5천159억원(26.1%)이나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그룹별로는 삼성이 15조5천443억원에서 9조2천893억원으로 40.2%(6조2천250억원)나 줄었고, SK와 LG도 각각 2조2천260억원(21.1%), 2조1천76억원(28.4%) 감소했다. 이들 세 그룹의 감소액 합계만 10조5천886억원으로, 59개 대기업집단 전체의 96%를 차지했다.

이밖에 ▲ 에쓰오일(7천205억원·65.9%) ▲ 현대중공업(2천597억원·33.8%) ▲ 코오롱(1천242억원·60.0%) ▲ 롯데(1천162억원·13.4%) ▲ 현대자동차(1천41억원·3.1%) 등이 1천억원 이상 감소했다.

개별 기업별로는 삼성전자(5조9천912억원·42.3%), SK하이닉스(2조5천473억원·31.6%), LG디스플레이(1조9천542억원·55.6%) 등 지난해 국내 투자를 이끌었던 3개 업체가 올해는 투자 감소 '톱3'에 올랐다.

반면에 KT는 1년 전에 비해 3천807억원(33.2%)이나 증가한 1조5천269억원을 투자해 최고 증가액을 기록했다.

이어 LG유플러스(3천692억원·54.6%), LG화학(2천990억원·20.8%), 한화토탈(1천931억원·82.9%), SK텔레콤(1천870억원·23.6%) 등도 비교적 투자를 많이 늘린 것으로 조사됐다.

이동통신 3사인 KT와 LG유플러스, SK텔레콤은 5G 투자 덕분에 '톱5'에 나란히 이름을 올린 것으로 풀이됐다.

[표] 2019년 상반기 대기업집단 투자 증감 상위 10개

(단위 : 억원)

그룹 투자액 전년 대비 감소 그룹 투자액 전년 대비 증가
비율 금액 비율 금액
삼성 92,893 -40.2% -62,550 KT 15,856 30.40% 3,700
SK 83,372 -21.1% -22,260 한화 8,927 45.30% 2,782
LG 53,215 -28.4% -21,076 GS 8,663 44.50% 2,669
에쓰오일 3,732 -65.9% -7,205 신세계 5,339 30.90% 1,260
현대중공업 5,086 -33.8% -2,597 금호아시아나 2,357 51.00% 796
코오롱 829 -60.0% -1,242 동원 953 85.30% 439
롯데 7,541 -13.4% -1,162 하림 1,682 26.70% 354
현대차 32,096 -3.1% -1,041 CJ 8,870 3.90% 337
아모레퍼시픽 712 -58.1% -988 두산 2,244 17.30% 330
KT&G 989 -46.8% -871 미래에셋 679 70.80% 282

※ 개별 보고서 기준. 부영, 한국지엠, 중흥건설은 보고서 미제출로 제외

huma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8/28 05: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