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트럼프, 中제품 기존관세 30%로↑…나머지 3천억불도 15%로 높여

중국의 보복관세 조치에 재보복…기존 2천500억불 관세 10월부터 인상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다음달 1일부터 중국산 수입품 3천억달러 어치에 대해 부과키로 한 10%의 관세를 15%로 높인다고 23일(현지시간)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윗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트럼프 대통령은 또 이미 25%를 부과하고 있는 2천500억달러 어치의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율을 10월 1일부터 30%로 인상하겠다고 밝혔다.

이같은 조치는 중국이 750억 달러의 미국산 제품에 10%의 관세를 추가 부과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데 대한 보복 조치로 여겨진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미 2천500억달러의 중국산 제품에 25%의 관세를 부과한 데 이어 나머지 3천억달러 제품에 대해서도 9월부터 10% 관세를 부과하기로 했지만 일부 품목의 관세 부과 시기를 12월로 늦춘 바 있다.

jbry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8/24 06:2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