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더위 그친다는 '처서'…낮 최고 기온은 31도

하늘은 이미 가을
하늘은 이미 가을(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처서를 하루 앞둔 22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세계문화유산 화성(華城) 창룡문을 찾은 관광객들이 파란 하늘 아래 성곽길을 걷고 있다. 2019.8.23 xanadu@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더위가 그친다는 절기인 '처서'이자 금요일인 23일 전국이 가끔 구름이 많고 제주도는 아침까지 곳에 따라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오전 5시 주요 도시 기온은 서울 23.8도, 인천 23.3도, 춘천 21도, 대전 22.6도, 전주 23.3도, 광주 24.2도, 대구 24.9도, 부산 24.7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27~31도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내륙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30도 이상까지 올라 덥겠다"며 "건강 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고 당부했다.

아침까지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m, 남해·동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0.5~1.0m, 남해 0.5~1.5m, 동해 0.5~2.5m다.

p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8/23 05: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