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학생 5명중 1명 "올 2학기에 휴학 계획"…4학년은 28%

송고시간2019-08-22 07:53

잡코리아, 대학생 4천76명 설문조사…휴학 이유 1위는 '진로 모색'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대학생 5명 가운데 1명은 올 2학기에 등록하지 않은 채 휴학할 계획을 하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22일 취업포털 잡코리아에 따르면 최근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과 함께 대학생 4천76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전체의 19.0%(774명)가 오는 2학기 등록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답했다.

학년별로는 4학년의 경우 무려 27.9%가 휴학할 것이라고 밝혀 가장 높은 비율을 보였다. 이어 3학년 20.2%, 2학년 16.0%, 1학년 12.8% 등의 순으로 집계돼 졸업이 가까울수록 휴학 계획을 많이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휴학하려는 이유로는 '진로 모색을 위한 시간을 갖기 위해'라는 응답이 34.4%(복수 응답)로 가장 많았고 ▲ 직무 경험(31.9%) ▲ 취업 준비(28.0%) ▲ 등록금이 마련되지 않아서(18.6%) ▲ 해외 경험(13.2%) 등이 뒤를 이었다.

1학년의 경우 휴학 계획이 있는 학생들 가운데 등록금이 마련되지 않아서 휴학한다는 응답률이 45.2%로 가장 높았고, 4학년은 취업 준비를 이유로 꼽은 학생이 55.4%로 절반 이상이었다.

오는 2학기에 등록할 것이라고 밝힌 대학생 가운데서도 등록금을 전액 마련했다는 응답은 54.8%에 그쳤다.

이밖에 조사 대상자 가운데 등록금을 마련하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한 경험이 있느냐는 질문에 57%가 '그렇다'고 답했다. 이 가운데 65.0%는 '학기 중과 방학 기간을 가리지 않고 항상 아르바이트를 했다'고 밝혔다.

[잡코리아 제공]

[잡코리아 제공]

huma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