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 세계에 '안전한 한국' 알렸다" 경찰청장 광주수영대회 치하

광주 경찰, 48일간 연인원 5만5천여명 동원해 안전한 수영대회 개최 뒷받침
대회 성공의 숨은 주역들
대회 성공의 숨은 주역들(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18일 오후 국립 아시아문화전당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예술극장 야외무대에서 열린 '2019 광주세계마스터즈수영대회' 폐회식에서 팝페라들의 축가 속에서 자원봉사자, 경찰 소방관 등 대회 성공의 숨은 주역들이 무대로 등장해 박수를 받고 있다. 2019.8.18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민갑룡 경찰청장이 19일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와 마스터즈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른 경찰 직원들을 치하하는 서한문을 내부 통신망에 게시했다.

민 청장은 서한문에서 "올해 우리나라에서 개최되는 가장 큰 국제 스포츠 행사인 광주 수영대회가 18일 안전하고 평온한 분위기 속에서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 경찰은 지난해 평창 동계올림픽에 이어 광주 수영대회의 안전을 확보하는 임무를 성공적으로 완수, 전 세계에 한국 경찰의 뛰어난 치안 역량을 다시 한번 널리 알릴 수 있었다"고 치하했다.

이어 "대회가 성공적으로 치러질 수 있었던 것은 이른 아침부터 늦은 밤까지 진행되는 경기 일정과 연일 지속하는 폭염 속에서도 책임감과 사명감을 갖고 묵묵히 근무한 경찰 직원들의 헌신 덕분이다"고 평가했다.

민 청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보여준 경찰의 친절함과 수준 높은 치안역량은 경찰에 대한 국민의 두터운 신뢰로 이어져 수사 구조개혁, 자치경찰에 도입 등 경찰 개혁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 경찰은 7월 5일부터 8월 21일까지 연인원 5만 5천명, 일평균 1천100여명의 경찰력을 동원해 세계수영선수권대회와 마스터즈수영대회의 치안과 안전을 책임졌다. 두 대회 기간 경찰은 20여건의 사건·사고를 처리했으며, 39건의 모범적인 대회·선수단 지원 활동을 펼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2019 광주 세계수영대회 '경찰 경비단' 발족
2019 광주 세계수영대회 '경찰 경비단' 발족지난 6월 18일 오전 광주 서구 빛고을체육관에서 열린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찰 경비단 발족식에서 부대기를 흔드는 양성진 광주지방경찰청 2부장의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pch8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8/19 13: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