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인 휴가 떠난 빈 아파트에서 불…900만원 피해

송고시간2019-08-17 10:21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집주인 일가족이 휴가 떠나 비어있던 아파트에서 불이 나 가재도구 등을 태워 900만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16일 오후 9시 30분 부산 남구 한 아파트 베란다에서 검은 연기가 피어오른다는 신고가 119에 들어왔다.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이 긴급 출동해 화재를 진압하면서 다행히 불은 옆집 등으로는 번지지 않았다.

불이 난 집은 지난 14일부터 일가족이 휴가를 떠나 비어 있던 상태였다.

경찰은 아파트 베란다에 있던 김치냉장고 부근에서 연기가 났다는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josep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