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선박 용접 중 불티 옷에 튀어 40대 용접공 중화상

송고시간2019-08-17 09:54

화재 소화기 진화(PG)
화재 소화기 진화(PG)

[이태호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16일 오후 5시 10분 부산 기장군 정관읍 달산리 한 선박 계류 장치 제조 공장에서 용접작업을 하던 A(48·여)씨가 옷에 용접 불티가 튀면서 온몸에 중화상을 입었다.

사고가 나자 동료 작업자들이 소화기로 서둘러 불을 껐으나 A씨는 온몸에 3도 화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경찰은 용접 불티가 A씨가 입고 있던 에어조끼에 튀면서 순식간에 불이 붙었다는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josep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