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엔, 유진벨재단 대북 결핵치료 지원사업 제재면제

송고시간2019-08-17 09:37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 = 유엔 대북제재위원회가 유진벨재단의 대북 결핵치료 지원 활동에 필요 물품에 대해 제재를 면제했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17일 전했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산하 대북제재위원회 홈페이지에 따르면 제재위는 유진벨재단이 지난달 24일 신청한 인도주의 물품의 대북 반출 요청에 대해 지난 9일 최종 승인 결정을 내리고 물품 목록을 공개했다.

유진벨재단이 이번에 반입 허가를 받은 물품은 총 212개로, 염화수소, 수산화나트륨, 인산염 등 결핵연구소에서 사용되는 원료와 피라진아미드, 아미카신 등 결핵치료에 필요한 의약품 및 치료시설 비품 등이 포함됐다.

이번 물품 반출 허용 기한은 내년 2월 9일까지다.

북한에서 다제내성결핵 치료사업을 하는 유진벨재단은 정기적으로 연 2회 방북해 다제내성결핵 환자들의 치료 경과를 확인하고 있다.

재단은 앞서 지난해 유엔 대북제재위로부터 북한 결핵환자 치료병동 물품에 대한 제재면제를 받았고, 지난 1월에는 통일부로부터 대북지원물자 반출을 승인받았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5월30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유진벨 재단 방북 특별보고에서 스티븐 린튼 유진벨 재단 회장이 북한 지역별 결핵관련 주요 자원 현황을 설명하고 있다. 2019.5.30 jeong@yna.co.kr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5월30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유진벨 재단 방북 특별보고에서 스티븐 린튼 유진벨 재단 회장이 북한 지역별 결핵관련 주요 자원 현황을 설명하고 있다. 2019.5.30 jeong@yna.co.kr

minary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