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국 대체로 흐려…오전 중부·오후 남부지역 비 소식

송고시간2019-08-17 05:47

흐린 하늘
흐린 하늘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기자 = 토요일인 17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곳곳에서 비가 내리겠다.

중부지방(강원 영동 제외)은 이날 오전부터 낮까지, 전라도와 경상내륙 지역은 오후부터 저녁까지 5∼40㎜ 안팎으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됐다.

비가 내리는 지역은 대기가 불안정해 시간당 20㎜ 내외의 강한 비와 함께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가 칠 수 있다.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24.5도, 인천 24.3도, 수원 24도, 춘천 23.7도, 강릉 27도, 청주·대전 24.7도, 전주 22.8도, 광주 23.7도, 제주 26.1도, 대구 22.6도, 부산 24.9도, 울산 23.2도, 창원 22.7도 등이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28∼34도로 예보됐다.

폭염 특보가 발효된 동해안과 경상도, 전남 동부 지역은 낮 기온이 33도 이상으로 올라 덥겠고, 일부 지역에선 열대야도 나타나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으로 예상됐다. 호남권과 제주권은 낮 한때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으로 오르겠다.

서해안과 강원산지를 중심으로 분속 8∼13m의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어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동해상은 바람이 강하고 물결도 높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 동해 앞바다에서 0.5∼2.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와 남해 0.5∼2.0m, 동해 1.0∼3.0m로 예보됐다.

kc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