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충주무예마스터십 국제명예홍보대사 6명 추가 위촉

(청주=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2019 충주 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는 16일 6명의 국제명예홍보대사를 추가 위촉했다.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국제명예홍보대사로 위촉된 씨름 천하장사 출신 이태현(오른쪽)과 한창섭 충북도 행정부지사. [충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국제명예홍보대사로 위촉된 씨름 천하장사 출신 이태현(오른쪽)과 한창섭 충북도 행정부지사. [충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종목별 국제연맹(IF)으로부터 추천받아 위촉한 명예홍보대사는 씨름 이태현(43·한국대한민국), 택견 정경화(65·한국), 펜칵실랏 쉐이크 파만 빈 쉐이크 알루딘(22·싱가포르), 크라쉬 조비딘 코지니 야조프(40·우즈베키스탄), 한국 합기도 아스투딜로 파리드 데이비드(46·프랑스), 통일무도 피타야 스리수완(49·태국) 등 6명이다.

이날 충북도청 행정부지사 집무실에서는 이태현이 대표로 참석해 위촉장을 받았다.

이태현은 현역 시절 천하장사 3회, 백두장사 20회 등 장사 타이틀을 40차례 이상 차지했고 현재는 용인대 격기지도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이태현은 "무예마스터십이 성공적으로 개최되도록 열과 성의를 다해 지원하고, 씨름의 세계화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명예홍보대사들은 앞으로 종목 소개와 응원 메시지를 담은 UCC 영상 제작을 돕고, 개회식에 참석해 대회 분위기를 북돋는다.

또 대회 중 경기장을 찾아 선수들을 격려하고 응원할 예정이다.

무예마스터십 조직위는 지난달에도 태권도 김소희(26·한국), 합기도 크리스티앙 티시에(68·프랑스), 유도 오바이드 알 안지(64·쿠웨이트), 삼보 체노스쿠 로프 아슬림(36·러시아), 벨트레슬링 모문노바 메림(29·키르기스스탄), 우슈 다리아 타라소바(31·러시아), 주짓수 루이스 바구에나(85·스페인), 사바테 웨디 파울(31·프랑스), 무에타이 제네린 오슬림(22·필리핀) 등 9명의 국제명예홍보대사를 위촉한 바 있다.

'시대를 넘어 세계를 잇다'라는 슬로건을 내건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오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열린다.

jeonc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8/16 18: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