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외무성 "광복절 즈음해 한국내 집회·시위 주의" 글 게재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일본 외무성이 오는 14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과 15일 광복절을 앞두고 한국 내 집회와 관련해 자국민에게 주의를 당부하는 내용을 인터넷 홈페이지에 올렸다.

13일 외무성 인터넷 홈페이지에 따르면 외무성은 이날 '한국 광복절 등에 즈음한 일본 관련 시위·집회에 관한 주의 환기'라는 제목의 '스폿 (spot) 정보'를 게재했다.

일본 외무성
일본 외무성[촬영 박세진] 일본 외무성 청사 전경

외무성은 "(14~15일) 한국 내 각 도시에서 일본 관련 시위·집회 등이 열릴 예정"이라며 "계속해서 최신 정보에 주의하고 시위 등이 열리는 장소에는 접근하지 않는 등 신중히 행동해 달라"고 주문했다. 또한 "외출 시, 특히 일본 관련 시설이나 그 주변을 방문할 때에는 주위 상황에 주의를 기울이도록 해 달라"고 썼다.

외무성은 "서울과 부산 등에서 대규모 일본 관련 시위 등이 발생하고 있다"며 "한국에 대한 체류·방문을 예정하는 분이나 체류 중인 분은 시위가 벌어지는 장소에는 가까이 가지 않는 등 신중히 행동하고 불필요한 트러블에 휘말리는 일이 없도록 주의해 달라"고 적었다. 앞서 외무성은 지난 4일에도 한국에서 반일 시위가 빈발하고 있는 점을 거론하며 자국민에게 한국 여행 시 주의를 당부한 바 있다.

j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8/13 16: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