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강남, 일본 국적 포기하고 한국 귀화 준비

"이달 중 신청서 접수하면 통과까지 1년 걸릴 듯"
가수 강남
가수 강남SBS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일본 출신 가수 겸 방송인 강남(본명 나메카와 야스오·32)이 한국 귀화를 준비 중이다.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2일 "강남이 최근 한국으로 귀화하기로 했으며, 이달 중 귀화 신청서를 접수할 예정이다. 통과까지는 1년 정도가 걸릴 것으로 예상한다"라고 밝혔다.

강남은 한국인 어머니와 일본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났다. 그는 가족들과도 일본 국적 포기와 한국 귀화 내용에 대해 상의를 마쳤다.

강남은 2011년 그룹 엠아이비(M.I.B) 멤버로 데뷔했으며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정글의 법칙'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솔직하고 꾸밈없는 모습으로 사랑받았다.

트로트 가수 태진아와 신곡을 발매하는 등 가수 활동도 놓지 않고 부지런히 한다.

그는 지난 3월에는 '빙속여제' 이상화(30)와 교제 중이라고 밝혀 화제가 됐다.

lis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8/12 09: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