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풍주의보' 인천서 건물 간판 추락…인명피해 없어

송고시간2019-08-11 20:39

강풍(PG)
강풍(PG)

[제작 정연주] 일러스트

(인천=연합뉴스) 손현규 기자 = 11일 오후 2시 39분께 인천시 부평구 삼산동 한 12층짜리 상가 건물에서 10층 높이에 설치된 간판이 아래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떨어진 간판에 보행자 신호등이 일부 파손됐다.

소방당국은 한동안 사고 현장 주변 인도를 통제했고, 상가 상인들은 간판업체에 연락해 안전 조치를 했다.

인천에는 이날 오전 11시를 기해 강화군과 옹진군을 포함한 모든 지역에 강풍 주의보가 내려졌다.

s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