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목포해경, 풍랑주의보 속 갯바위 고립자 4명 구조

송고시간2019-08-11 15:39

갯바위 고립된 4명 해경이 구조
갯바위 고립된 4명 해경이 구조

[목포해양경찰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영광=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제9호 태풍 '레끼마'의 간접영향으로 기상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해안가 갯바위에 고립된 4명이 해경에게 구조됐다.

목포해양경찰서는 11일 오전 9시 27분께 전남 영광군 가마미 해수욕장 앞 100m 갯바위에 고립된 4명을 구조했다.

이들은 조개를 채취하기 위해 이날 오전 6시 11분께 갯바위에 올랐다가 오전 9시 5분께 밀물에 고립됐다.

구조 신고를 받은 목포해경은 영광파출소 연안 구조정을 급파해 높은 너울성 파도를 뚫고 고립자를 모두 구조했다.

경찰관이 직접 수영해 갯바위로 접근해 고립자에게 구명조끼를 입혀 구조정으로 옮겼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조개를 채취할 때는 항상 물때를 확인해야 한다"며 "특히 태풍 등 기상 악화 시에는 안전사고에 더욱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전남 해안지역은 태풍의 간접영향으로 강풍주의보와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pch8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