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혁신도시 입주기업 1천17개사…반년새 47% 늘어

송고시간2019-08-07 11:00

수도권 기업 17곳 혁신도시로 이전…기업 클러스터 용지 36% 미분양

원주 혁신도시
원주 혁신도시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국토교통부는 올해 상반기 수도권 소재 17개 업체가 혁신도시로 이전을 마치며 입주 기업이 1천개사를 넘어섰다고 7일 밝혔다.

혁신도시는 공공기관·기업·연구소·대학 등이 유기적으로 협력하고 수준 높은 주거·교육·문화 환경을 갖춘 미래형 도시로, 현재 전국 광역시·도에 10곳이 조성돼 있다.

국토부에 따르면 상반기 말 기준 혁신도시 입주 기업은 모두 1천17개사로, 작년말(693개)과 비교해 46.8% 늘었다.

혁신도시별로는 경남과 광주·전남에서 지식산업센터 드림IT벨리 준공, 한국전력[015760] 관련 기업 이전 등의 영향으로 입주 기업이 상대적으로 많이 증가했다.

현재까지 기업 클러스터에 배정된 용지 가운데 분양된 면적은 199만㎡로, 계획(312만4천㎡)대비 63.7% 수준이다.

박진열 국토부 혁신도시산업과장은 "혁신도시 성공에는 지역 특화산업 발전이 중요한 만큼, 특구 지정과 각종 관련 공모 사업 등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2019년 상반기 기준 혁신도시 기업 입주 현황
2019년 상반기 기준 혁신도시 기업 입주 현황

[국토교통부 제공]

shk99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