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세계청소년바둑대회에서 한국이 우승 싹쓸이

세계청소년바둑대회 시니어부 우승한 양유준
세계청소년바둑대회 시니어부 우승한 양유준[한국기원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한국의 바둑 꿈나무들이 세계청소년바둑대회에서 시니어부(12∼15세), 주니어부(12세 미만) 우승을 싹쓸이했다.

5일 한국기원에 따르면, 한국기원 연구생 2조 소속인 양유준(14)은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2일까지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열린 제36회 세계 청소년바둑대회 시니어부 결승에서 중국기원 프로기사 리하오퉁 초단을 꺾고 우승했다.

주니어부 결승에서는 한국기원 연구생 6조 소속인 정준우(10)가 일본의 사가 타로를 제압하며 정상에 올랐다.

1984년 창설된 세계청소년바둑대회에서 한국이 주니어부와 시니어부 우승을 싹쓸이한 것은 2000년 허영호(현 프로 9단)·강동윤(현 프로 9단), 2001년 김형환(현 프로 8단)·권형진(현 프로 3단), 2007년 민상연(현 프로 5단)·한승주(현 프로 5단)를 이어 이번이 네 번째다.

응창기 바둑교육기금회가 후원하고 말레이시아 바둑협회가 주최한 이 대회에는 시니어부 12개국, 주니어부 11개국이 참가했다.

세계청소년바둑대회 주니어부 우승한 정준우
세계청소년바둑대회 주니어부 우승한 정준우[한국기원 제공]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8/05 13: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