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일본 무역 보복 철회" 세종로 공원서 분신 시도 70대 끝내 사망

송고시간2019-08-03 18:42

세종로 소공원 인근에 '경찰 통제선'
세종로 소공원 인근에 '경찰 통제선'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1일 서울 광화문 세종로 소공원 인근에 경찰 통제선이 설치돼 있다. 이날 오전 한 남성이 분신을 시도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2019.8.1 yes@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지난 1일 일본 무역 보복에 항의하며 분신을 시도한 70대 남성이 끝내 숨졌다.

3일 경찰에 따르면 분신 후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A(72) 씨가 이날 오후 5시 41분께 사망했다.

A씨는 1일 오전 8시 34분께 서울 종로구 세종로공원 부근에서 분신을 시도했다.

'사람이 불에 타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구조대원들은 A씨를 발견해 인근 병원으로 후송했다. 발견 당시 A씨 근처에는 인화성 물질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분신 현장 부근에서는 A씨 것으로 보이는 가방이 발견됐다. 가방에서는 휴대전화 등 개인 소지품과 함께 '일본은 무역보복 철회하라'는 취지의 메모가 나왔다.

또 일본군 성노예제 피해자이자 여성 인권 운동가로 활동했던 고(故) 김복동 할머니의 이야기를 담은 책자와 '아베가 사과할 때까지 국민들은 싸우고 있다'고 적힌 전단 등도 발견됐다.

다만 별도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으며, A씨는 평소 반일 활동을 하는 단체에 소속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kih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