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시, 친일 시설물에 잔재 청산 단죄문 설치

송고시간2019-07-29 18:35

친일파 윤웅렬 비석
친일파 윤웅렬 비석

[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연합뉴스) 장덕종 기자 = 광주시는 29일 광주시청에서 시정자문회의 3차 총회를 열어 친일 잔재 청산 단죄문 설치에 관한 의견을 수렴했다.

시는 친일 잔재 조사 테스크포스팀 운영, 연구용역을 통해 비석, 누정 현판, 교가, 군사시설 등 65개 친일 시설물의 존재를 확인했다.

이 중 25개 친일 시설물에 먼저 단죄문을 설치하고 나머지 친일 시설물은 단계적으로 단죄문을 설치할 계획이다.

단죄문은 해당 인사나 시설에 대한 역사적 사실을 정확히 적시해 친일 행각을 시민들에게 널리 알리기 위한 것으로 철판으로 제작될 예정이다.

회의에 참석한 자문위원들은 잘못된 역사를 바로잡아 후세에 올바른 역사관을 심어줘야 한다는 데 공감했으며 단죄문 설치 시 전문가 등의 의견을 충분히 청취해달라고 했다.

광주시는 회의 내용을 토대로 단죄문 설치를 확정하고 이른 시일 내 단죄문 제막 행사를 열 예정이다.

시정자문회의는 광주시가 수여하는 각종 상 가운데 최고의 영예와 전통을 가지는 역대 시민대상 수상자 중 82명으로 구성됐으며 총회와 5개 소위원회(학술·예술·체육·지역경제·사회봉사)로 운영되고 있다.

cbeb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