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원시·국립생태원,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 협약

송고시간2019-07-29 15:38

(수원=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 수원시와 국립생태원은 29일 시청 상황실에서 수원청개구리를 비롯한 멸종위기 야생동물의 보전과 서식지 보호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수원시·국립생태원,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 협약
수원시·국립생태원,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 협약

(수원=연합뉴스) 경기 수원시와 국립생태원은 29일 시청 상황실에서 수원청개구리를 비롯한 멸종위기 야생동물의 보전과 서식지 보호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염태영 시장(앞줄 왼쪽 두 번째)과 박용목 국립생태원장(앞줄 왼쪽 세 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7.29 [수원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edgehog@yna.co.kr

협약에 따라 수원시는 수원청개구리 복원서식지를 선정해 수원청개구리가 살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내년부터 서식을 위협하는 포식자·외래종·농약·비료 등을 복원서식지에서 제거할 예정이다.

서식환경 조성을 마치고 수원청개구리를 풀어놓은 후에는 시민이 함께하는 복원서식지 모니터링도 추진할 계획이다.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 멸종위기종복원센터는 수원청개구리 분포·개체군 현황·주요 서식지 환경 등을 조사한 뒤 2020년부터 수원청개구리 증식 기술을 개발해 개체 증식을 추진하기로 했다.

우리나라 고유종인 수원청개구리는 1977년 수원에서 처음 발견된 이후 1980년 '수원청개구리'로 이름 붙여졌지만, 급격한 도시화로 개체 수가 급감하면서 2012년 멸종위기종 1급으로 지정됐다.

수원서 발견된 멸종위기종 1급 수원청개구리
수원서 발견된 멸종위기종 1급 수원청개구리

(수원=연합뉴스) 수원시는 수원환경운동센터와 경기도 수원시 평동 농경지 일대에서 수원고유종이자 멸종위기종 1급인 '수원청개구리'를 발견했다고 4일 밝혔다. 2014.8.4 << 지방기사 참조, 수원시 제공 >> you@yna.co.kr

2014년에는 수원 평동에서 수원청개구리가 발견됐고, 2016년에는 일월저수지 인공서식지 복원에 성공했다. 그러나 지난해 인공서식지에서 발견된 수원청개구리는 없었다.

이날 협약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과 박용목 국립생태원장, 최기형 멸종위기종복원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염 시장은 "수원청개구리의 복원은 생물 다양성 보전을 넘어 우리 지역의 가치와 환경공동체의 복원으로 이어지는 마중물이 될 것"이라며 "이번 협약이 지역 생태공동체를 꽃 피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수원시는 지난 6월 파주시·수원환경운동센터·파주환경운동연합과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수원청개구리 보전·증식 사업을 추진중이다.

hedgeho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