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국, 4년만에 원전 3곳 프로젝트 승인

송고시간2019-07-29 14:43

독자 개발 화룽-1 기술로 안전성 높여

중국 광시성의 원전 건설 현장 [신화=연합뉴스 자료사진]

중국 광시성의 원전 건설 현장 [신화=연합뉴스 자료사진]

(베이징=연합뉴스) 김윤구 특파원 = 중국 국가에너지국이 3곳의 원자력 발전소 프로젝트를 승인했다.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중국에서 지난 2015년 이후 4년만에 처음으로 새로운 원전 프로젝트가 시작된 것이라고 29일 보도했다.

새로 승인된 프로젝트 가운데 동부 산둥성 룽청현의 원전은 이미 건설 중이다. 남부 광둥성과 푸젠성의 원전 프로젝트는 곧 시작될 예정이다.

린보창 샤먼대학 중국에너지경제연구센터 소장은 지난 몇 년간 중국의 초과 보유 전력이 소진돼 새 사업을 시작할 필요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전문가들은 새 프로젝트에서 중국이 독자 개발한 3세대 원자력 기술인 화룽-1 기술을 적용해 세계 최고 수준의 안전성과 효율성을 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들은 중국의 핵기술이 내년까지 세계 수준을 능가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업계 전문가 한샤오핑은 중국이 화룽-1 기술로 원자력의 안전성에 대해 더 자신감을 가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2011년 일본 후쿠시마 원전 사고 이후 중국이 원전 사업을 일시 중단하고 안전성을 높였다고 덧붙였다.

중국원자력에너지협회에 따르면 중국 본토에는 45개 원자로가 상업운영 중이다. 이는 4만5천895 메가와트(㎿)에 해당한다.

y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