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안 안좌도에 '세계 화석·광물박물관' 문 열어

송고시간2019-07-25 10:01

박물관
박물관

[신안군 제공·재판매 및 DB 제공 금지]

(신안=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신안군 안좌도에 '세계 화석·광물 박물관'이 문을 열었다.

25일 신안군에 따르면 2009년 학생 수 감소로 폐교가 된 안창초등학교를 사들여, 전시공간과 사계절 꽃이 피는 정원 등 박물관을 조성했다.

전시 물품은 신안 지도 출신 박윤철씨가 평생을 모아온 화석·광물 등 수집품 4천여점이다.

박씨가 지역 발전을 위해 신안군에 기증했다.

박물관이 들어선 안좌도는 세계적인 화가 수화 김환기가 태어난 곳이다. 많은 문화예술계 인사를 배출, '예술의 섬'으로 널리 알려졌다.

천혜의 자연경관과 위대한 화가의 발자취를 둘러보고자 관광객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4월 천사대교 개통 후에는 많은 관광객이 찾아오는 명소가 됐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민선 7기 역점시책인 "1도(島) 1뮤지엄"정책을 섬의 특성에 맞게 계획하고 지속으로 추진하고 있다.

전날 열린 개관식에는 박우량 군수와 지역 주민 등이 참석했다.

chog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