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광주 북구 '지역 유일' 국민체력인증센터 본격 운영

광주 북구 태봉생활체육관
광주 북구 태봉생활체육관[광주 북구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광주 북구가 지역 주민들의 건강을 책임질 '북구 국민체력인증센터'를 본격적으로 운영한다.

북구는 25일 국민체력인증센터로 신규 선정된 북구 태봉생활체육관에서 센터 개소식을 갖고, 맞춤형 건강관리와 체력인증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이 인증센터는 국민들에게 과학적인 체력관리 서비스 지원을 위해 2012년부터 시작한 정부 사업이다.

북구는 4월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주관한 '국민체력100 체력인증센터' 공모에서 광주에서는 유일하게 선정됐다.

북구는 올해 12월까지 체력증진 프로그램 운영비와 인건비 등 총 1억3천여만원의 사업비와 체력측정 장비 일체를 지원받는다.

신안동에 위치한 태봉생활체육관을 증축해 인증 규격에 충족하는 공간을 확보하고, 전담인력 모집 등 준비를 거쳐 이달부터 본격 운영한다.

인증센터 운영을 통해 주민들의 개인별·생애주기별 건강 유지를 위한 맞춤형 운동 처방과 체력증진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건강운동관리사의 수준별 운동 지도와 과학적인 체력관리 분석 서비스도 지원한다.

9월에는 주민 대상 체력왕 선발대회를 열어 체력인증에 관심을 제고하고, 찾아가는 체력측정 서비스도 한다.

문인 북구청장은 22일 "국민체력인증센터의 내실 있는 운영으로 주민들의 건강이 증진되고 체육 복지가 향상될 수 있도록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pch8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7/22 15: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