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데이비드 호크니 전시 4개월 만에 30만 다녀가

서울시립미술관 회화·드로잉·판화 등 133점 전시…8월 4일 폐막
데이비드 호크니, 더 큰 첨벙, 캔버스에 아크릴릭, 242.5ⅹ243.9cm, 1967
데이비드 호크니, 더 큰 첨벙, 캔버스에 아크릴릭, 242.5ⅹ243.9cm, 1967ⓒ David Hockney, Collection Tate, U.K. ⓒ Tate, London [서울시립미술관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올해 상반기 국내 미술전시 중 가장 화제를 모은 데이비드 호크니 회고전 관람객이 개막 4개월 만에 30만 명을 돌파했다.

서울시립미술관(SeMA)은 지난 3월 22일부터 서소문 본관에서 진행 중인 이 전시 관람객이 21일 기준 30만 2천628명으로 집계됐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40여년간 추상과 구상을 오가며 독자적인 스타일을 구축한 영국 출신 미술가 호크니(82)의 시기별 예술적 여정을 소개한다. 영국 테이트미술관 컬렉션을 중심으로 회화, 드로잉, 판화 등 133점이 출품됐다.

'데이비드 호크니' 전시는 8월 4일 끝난다.

'거장' 데이비드 호크니 전시
'거장' 데이비드 호크니 전시(서울=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3월 21일 서울시립미술관 서소문 본관에서 열린 '데이비드 호크니' 전시를 찾은 관람객들이 작품을 살펴보고 있다. 2019.3.21 jin90@yna.co.kr

air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9/07/22 14: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