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광주세계수영] 경기장 인근 편의점 '방긋'…이마트24 매출↑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국제적인 스포츠 경기에 주변 상권도 특수를 누리고 있다.

이마트24는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시작된 이달 12일부터 18일까지 일주일간 경기장 주변 10개 매장의 매출을 분석한 결과, 2주 전 같은 기간과 비교해 하루 평균 매출이 최대 63% 증가했다고 21일 밝혔다.

품목별로 보면 외국인에게 익숙한 수입 음료(129.1%)와 양주(100.2%), 수입 과자(69.2%), 고급 아이스크림(204.1%), 맥주(35.1%) 등이 잘 팔렸다.

한국적인 특성이 반영된 상품도 인기를 끌었다.

고추장이나 간장 같은 장류는 341.2%, 인절미를 현대적인 디저트로 만든 제품은 234.1%, 떡볶이 66.5%, 불고기 컵밥 56.5%, 라면류는 42.1% 매출이 늘었다.

소주(85.2%)와 막걸리(41.5%)도 판매가 크게 늘어난 품목에 이름을 올렸다.

이마트24는 외국인 선수들과 관광객들이 몰리면서 해외 브랜드 상품은 물론 한국적인 먹거리들도 판매가 증가한 것으로 분석했다.

이 밖에도 한국에 체류하면서 필요한 휴대폰 보조배터리와 충전케이블은 459.6%, 속옷이나 양말 등 패션잡화는 249.2% 매출이 늘었고 교통카드(160%)와 선불형 기프트 카드(75%)를 찾는 사람도 많았다.

이마트24 관계자는 "지난달 있었던 U-20 월드컵에서 우리 대표팀이 결승에 진출했을 때도 맥주 매출이 최고치를 기록하는 등 대형 스포츠 이벤트가 매출에 큰 영향을 주고 있다"며 "광주수영선수권대회가 28일까지 진행되는 만큼 앞으로도 주변 상권 매출이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마트24 매장 전경
이마트24 매장 전경[이마트24 제공]

eshi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7/21 05: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