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신금융협회 조직개편…카드 외 업권 지원 강화

송고시간2019-07-18 16:23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여신금융협회가 김주현 회장 취임 한 달 만에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여신금융협회는 18일 "업권별 회원사 지원을 강화하고 현안 대응력을 높이고자 조직을 개편했다"고 밝혔다.

협회는 기존에 모든 업무 권역을 담당하던 사업본부를 '카드본부'(신용카드업)와 '금융본부'(리스·할부와 신기술금융업)로 분리했다.

또 신용카드업에 치중했던 업무를 리스·할부와 신기술금융업으로 확대하고자 해당 부서에 인원을 늘렸다.

지원본부 아래에는 인사·조직 관련 부서와 여신금융연구소를 뒀다.

협회는 조직개편과 함께 배종균 현 기획본부장을 카드본부장으로, 이태운 현 사업본부장을 금융본부장으로 임명했다.

김주현 회장은 "이번 조직개편과 인사 발령은 협회 내 3개 업무 권역 간의 균형 있는 지원체계를 마련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여신금융협회
여신금융협회

[연합뉴스TV 제공]

hye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