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름철 광화문 세종대로 지하수로 식힌다…물 분사 확대

송고시간2019-07-17 11:15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시는 여름철 달궈진 도로 온도를 낮추기 위해 야간에만 가동하던 세종대로 먼지 제거 시설 '클린로드'를 주간에도 가동한다고 17일 밝혔다.

클린로드는 지하철 광화문역의 지하수를 활용해 도로 먼지를 제거하는 시설이다. 세종대로 프레스센터∼서울광장 340m 구간 중앙선에 135개 분사구 형태로 설치돼있다.

그동안은 야간에 한 번만 작동했으나 22일부터는 오전 4시와 11시, 오후 2시 하루 3번 5분간 가동한다.

김학진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물 분사 시 주행 차량에 물이 튈 수 있으니 시민들의 이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서울 세종대로 물 분사 시설 '클린로드'
서울 세종대로 물 분사 시설 '클린로드'

[서울시 제공]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