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스틸웰 美동아태차관보 오늘 밤 방한…한일갈등 관련 언급 주목

17일 청와대 방문·강경화 예방…'日 보복조치' 관련해 발언 가능성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기자 = 데이비드 스틸웰 신임 미국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가 16일 밤 방한한다.

일본(11∼14일)과 필리핀(15∼16일)을 거쳐 한국을 찾는 스틸웰 차관보는 17일 오전에 청와대를 방문한 뒤 오후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예방할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또 카운터파트인 윤순구 외교부 차관보를 면담하고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도 별도로 만날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미국은 일본의 대(對)한국 수출 규제로 한일관계가 극도로 경색된 가운데 사태 악화를 막기 위해 관여하겠다는 입장이어서, 스틸웰 차관보가 방한 기간 이와 관련해 내놓을 메시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스틸웰 차관보의 방한은 일본이 한국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 판결과 관련해 한국에 제안한 '제3국에 의한 중재위원회 설치' 답변 시한(18일) 직전에 이뤄지는 것이어서 더욱 주목된다.

일본은 이 시한까지 한국이 긍정적인 답을 내놓지 않으면 이를 빌미로 추가 보복 조치에 나설 가능성이 거론된다.

스틸웰 차관보는 18일 2박 3일간의 한국 방문을 마친 뒤 태국 방콕으로 떠날 예정이다.

예비역 공군 준장 출신인 스틸웰 차관보는 지난달 13일 상원 인준 절차가 완료돼 부임했다.

데이비드 스틸웰 예비역 공군 준장
데이비드 스틸웰 예비역 공군 준장[연합뉴스TV 제공]

transi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7/16 05: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