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주일공관장들, 日사회에 '한국입장' 적극 알린다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 징용 배상 판결에 대한 보복 조치로 일본 정부가 한국에 대한 수출 규제를 강화하고 나선 가운데 주일한국대사관이 일본 사회 각계를 대상으로 한 홍보전을 강화하기로 했다.

주일한국대사관은 지난 12일 니가타(新潟) 총영사관에서 남관표 대사 주재로 올 하반기 주일지역공관장 회의를 열었다고 14일 밝혔다.

주일지역공관장들은 이 자리에서 한일 간 현안이 원만히 해결돼 양국관계가 발전할 수 있도록 현장에서의 노력을 한층 강화하기로 했다.

공관장들은 일본의 보복적 수출규제 조치와 관련해선 현 상황이 매우 어렵다는 점에 인식을 같이하고 공관 차원의 대응 체제를 강화해 대처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양국 현안과 관련한 한국 정부 입장을 일본 사회 각계에 적극적으로 알려 나가는 활동을 펴기로 의견을 모았다.

한일 간의 인적교류 활성화 추세에 맞춰 재외국민보호 활동에도 전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주일한국대사관 홈페이지 [캡처]
주일한국대사관 홈페이지 [캡처]

parks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7/14 15: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