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바른미래, 日수출규제 철회안 제출…"아베, 진심어린 사죄하라"

원내정책회의에서 발언하는 오신환
원내정책회의에서 발언하는 오신환(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오른쪽 두번째)가 1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정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9.7.11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바른미래당은 14일 일본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를 향해 "한국 반도체 소재 수출 통제 보복 조치를 조속히 철회하고, 진심 어린 사죄와 반성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 등 24명의 의원들은 이날 국회에 '일본의 대(對)한국 반도체 소재 수출 통제 보복 조치에 대한 조속한 철회 및 사과 촉구 결의안'을 제출하고 이같이 촉구했다.

바른미래당은 결의안에서 "아베 총리는 지난달 말 G20 정상회의에서 자유무역 수호자를 자처했으면서 일주일도 안 돼 세계 자유무역 질서를 훼손하는 보복 조치를 결정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한일 양국의 미래를 위해 해당 보복 조치에 대한 재고와 철회를 정중히 요청하며, 재발 방지를 약속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며 "아베 총리의 진심 어린 사죄와 반성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결의안은 또 "일본의 이번 조치로 인해 우리 경제가 입게 될 피해를 면밀히 살펴 우리 기업과 국민이 받는 고통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대한민국 정부의 대책 마련을 촉구한다"며 "이를 위해 국회 차원의 초당적 협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이어 "국민 여러분도 무역 분쟁에 대해 국수주의적인 감정적 대응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결의안은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의결 후 법제사법위원회를 거쳐 오는 19일 본회의에 상정될 전망이다.

a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7/14 11:4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