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靑 "성범죄 혐의 청소년, 장학금 환수"…국민청원 답변

청와대 전경
청와대 전경[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청와대는 11일 '성범죄 용의자에게 수여된 상장과 장학금을 환수해달라'라는 내용의 국민청원에 대해 "장학증서와 장학금 모두 환수조치를 완료했다"는 답변을 내놨다.

해당 청원은 '지난 5월 서울 강남경찰서가 황모 군을 불우한 환경을 딛고 근면하게 생활하는 청소년으로 선정해 장학증서와 장학금을 수여했으나, 황군은 성범죄를 저지른 혐의가 있다'면서 장학금 수여를 취소해달라는 내용을 담고 있다.

지난 5월 27일 시작된 이 청원에는 한 달 만에 21만 6천862명이 참여했다.

강정수 청와대 디지털소통센터장은 청원 답변에서 "황군의 성범죄 혐의와 관련해 현재 검찰에서 재수사가 진행되고 있다"며 "해당 경찰서(강남경찰서)는 지난 5월 20일 황군의 성범죄 혐의를 인지하고 5월 27일 장학증서와 장학금을 모두 환수한 상태"라고 답했다.

강 센터장은 "강남경찰서는 장학금 전달행사를 주관한 책임자를 전보했으며, 앞으로 대상자 선정 시 정밀 면담 등을 통해 재발을 막겠다고 전해 왔다"고 말했다.

한편 강 센터장은 청원인이 '범죄기록 확인 없이 상장을 수여한 해당 경찰서장이 사과해야 한다'고 요구한 것에 대해 "상장과 장학금 지급 목적으로 범죄경력을 조회할 수는 없다"고 설명했다.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7/11 11: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