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파리 잡으려다' 아파트에 불 내…40대 집주인 화상

송고시간2019-07-04 19:15

아파트 불
아파트 불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4일 오후 4시 23분께 대전시 유성구 전민동 세종아파트 15층에서 불이 나 집주인 김 모(46·여) 씨가 얼굴에 화상을 입었다.

이날 불은 가재도구 등을 태우고 10여분 만에 진화됐다.

소방당국은 김씨가 집안으로 들어온 파리를 잡으려고 에프킬라와 가스점화기를 사용하다 불이 났다는 말에 따라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중이다.

j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