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날씨] "내일은 더 덥다" 올해 첫 폭염경보...서울 낮 최고 34도

송고시간2019-07-04 20:00

뙤약볕을 피해 우산 아래로
뙤약볕을 피해 우산 아래로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서울, 경기를 비롯한 전국 곳곳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4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경찰들이 우산으로 뙤약볕을 피하며 근무를 서고 있다. 2019.7.4 superdoo82@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기자 = 금요일인 5일 일부 지역에 올해 첫 폭염경보가 발표된 가운데 서울에선 낮 최고기온이 34도까지 오르며 매우 덥겠다.

기상청은 서울과 경기 일부, 강원 일부 지역에 내려진 폭염주의보를 이날 오전 10시 폭염경보로 상향한다고 밝혔다. 폭염경보가 내려진 것은 올해 처음이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7∼22도, 낮 최고기온은 26∼34도로 예보됐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과 춘천에서 34도, 대구·대전·수원·세종에서 33도 등으로 예상됐다.

기상청은 "폭염특보가 발표된 서울과 경기도, 강원 영서, 충청내륙 일부 지역은 8일까지 낮 기온이 33도(폭염경보 지역 35도) 이상으로 오를 것"이라며 "중부지방은 폭염특보가 확대될 가능성도 있다"고 예측했다.

한편 강원 영서 지역은 이날 오후 한때 5∼20㎜ 안팎의 소나기가 내리겠다.

미세먼지는 경기 남부·충남·광주·부산·울산에서 '나쁨' 수준, 그 밖의 권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됐다.

이날 아침 서해안에는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낄 것으로 보여 출근길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남해·동해가 0.5∼2.0m, 서해 0.5∼1.5m로 예보됐다.

남해안과 서해안은 8일까지 바닷물이 높은 기간으로, 밀물 때 저지대 침수 피해를 주의해야 한다.

다음은 5일 지역별 날씨 전망. [오전, 오후] (최저∼최고기온) <오전, 오후 강수 확률>

▲ 서울 : [맑음, 맑음] (21∼34) <0, 0>

▲ 인천 : [맑음, 맑음] (22∼30) <0, 0>

▲ 수원 : [맑음, 맑음] (20∼33) <0, 0>

▲ 춘천 : [맑음, 맑음] (20∼34) <0, 0>

▲ 강릉 : [맑음, 맑음] (22∼31) <0, 0>

▲ 청주 : [맑음, 맑음] (21∼33) <0, 0>

▲ 대전 : [맑음, 맑음] (20∼33) <0, 10>

▲ 세종 : [맑음, 맑음] (18∼33) <0, 10>

▲ 전주 : [구름많음, 맑음] (20∼31) <20, 10>

▲ 광주 : [구름많음, 구름많음] (21∼32) <20, 20>

▲ 대구 : [맑음, 맑음] (21∼33) <10, 10>

▲ 부산 : [구름많음, 구름많음] (22∼28) <10, 20>

▲ 울산 : [구름많음, 구름많음] (20∼28) <10, 10>

▲ 창원 : [구름많음, 구름많음] (21∼30) <10, 10>

▲ 제주 : [구름많음, 구름많음] (21∼26) <20, 20>

kc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