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북체육회 장혜지, 2년 만에 컬링 믹스더블 태극마크

송고시간2019-07-04 17:38

컬링 믹스더블 장혜지
컬링 믹스더블 장혜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 컬링 믹스더블(혼성2인조) 국가대표로 출전했던 장혜지(22·경북체육회)가 2년 만에 태극마크를 다시 달았다.

장혜지는 파트너 성유진(21)과 함께 4일 강원도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9-2020 한국컬링선수권대회 믹스더블 결승전에 출전, 장혜리-최치원(경기도컬링경기연맹A)을 6-4로 꺾고 우승했다.

장혜지-성유진은 6엔드까지 3-4로 뒤지다가 7엔드 1점, 8엔드 2점을 따내며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한국컬링선수권대회는 2019-2020시즌 국가대표 선발전을 겸해 우승팀에 태극마크를 부여한다.

장혜지는 이기정(24)과 호흡을 맞춰 평창동계올림픽에 출전하고 2018 세계믹스더블컬링선수권대회 4강에 오른 바 있다. 그러나 이기정이 경북체육회 남자컬링팀으로 옮겨가면서 성유진과 새롭게 짝을 이뤘다.

성유진은 2017 세계주니어컬링선수권대회 남자컬링에서 한국의 우승을 이끈 멤버 중 한 명이다.

장혜리-최치원은 2018-2019시즌 믹스더블 국가대표로 활약했다.

반면 장혜지는 2018-2019시즌 국가대표 선발전에는 출전하지 않았다.

abb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