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북도·지역 정치권 예산정책협의회…"현안 해결에 공동 노력"

송고시간2019-07-04 16:39

군산조선소 가동·새만금 사업 가속화·금융산업 육성 등 논의

 전북 국회의원, 도지사, 시장·군수 기념촬영
전북 국회의원, 도지사, 시장·군수 기념촬영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전북도와 14개 시·군의 단체장들은 4일 도청에서 지역 출신 국회의원 10명과 예산정책협의회를 갖고 현안 해결에 공동 노력하자는데 뜻을 모았다.

논의된 현안은 군산조선소 가동, 새만금사업 가속화, 금융산업 육성, 상생형 일자리, 국립의료대학원 및 탄소산업진흥원 설립 등이다.

이 자리에서 송하진 전북도지사와 시장·군수, 국회의원들은 내년 국가 예산 확보, 도정 및 시·군 현안 해결방안 등을 논의하면서 적극적인 협력과 공조를 다짐했다.

특히 군산조선소 조기 재가동, GM 군산공장 활용을 통한 전북 상생형 일자리 모델, 금융기관 집적화·전문인력 양성 기반 확충, 금융산업 육성 등에 힘쓰기로 했다.

법률 제·개정이 필요한 남원 국립공공의료대학원 설립, 한국탄소산업진흥원 건립, 고창·부안에 원전자원시설세 지원, 새만금사업법 등의 조속한 국회 통과에도 노력하기로 했다.

한국농수산대학 분교 방지, 2022년 아·태 마스터스대회 유치 지원, 전북 고속도로·국도·지방도 건설도 시급한 현안으로 거론됐다.

 공조다짐하는 국회의원, 도지사, 시장·군수
공조다짐하는 국회의원, 도지사, 시장·군수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전북도와 각 시·군은 주력사업 체질 강화와 산업생태계 구축을 위해 조선기자재 기업의 신재생에너지산업으로 업종 전환, 중고자동차 수출복합단지 조성, 해상풍력 연구센터 설립을 위한 국가 예산 반영을 주문했다.

아시아 스마트 농생명밸리 조성에 필요한 국가식품클러스터 청년식품창업허브 구축, 동물용 의약품 효능·안전성평가센터 구축, 종자 고품질화 기반 구축 등도 요청했다.

전라유학진흥원 설립, 국립 완주문화재연구소, 가야유적복원 정비사업 등이 전북 자존의식 복원과 여행 체험 1번지 조성을 위해 필수사업이라며 지원해달라고 요구했다.

새만금∼전주 고속도로, 새만금 남북도로 건설, 내부순환 도로 등 새만금 사회기반시설(SOC) 조기 구축 및 투자 유치 활성화를 위한 새만금 산단 임대용지 예산 등의 필요성도 강조했다.

기후변화 대응, 재해 예방, 맞춤형 복지 서비스 확대, 교통안전체험센터 건립, 장애인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자생식물원 조성사업비 반영도 건의했다.

송하진 도지사는 "허약한 경제체질 개선, 신산업 생태계 조성, 전북 자존의식 세우기, 지역 현안 해결, 전북 대도약을 위해 의원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