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기암괴석 지질명소 진안 '운일암반일암' 6일 개장

송고시간2019-07-04 16:10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계곡 피서지로 유명한 전북 진안군 운일암반일암이 오는 6일 개장한다.

운일암반일암
운일암반일암

[연합뉴스 자료사진]

8월 18일까지 개장할 운일암반일암은 진안·무주 국가 지질공원의 대표 지질명소로 운장산 자락에 자리를 잡고 있다.

'구름만이 오가고 햇빛을 볼 수 있는 시간이 반나절밖에 되지 않는다'고 해서 운일암반일암(雲日巖 半日巖)이라 불린다. 9천만 년 전 화산활동으로 만들어진 계곡이며 대불 바위와 같은 기암괴석들이 신비로운 분위기를 연출해 매년 여름이면 관광객들로 북적인다.

진안군은 개장에 앞서 피서객들의 안전을 위해 인명구조 장치와 자동경보장치 등을 점검하고 경찰서, 119구조대, 진안교육지원청 등과 합동으로 비상근무 체계를 갖췄다.

ic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