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북도 첫 역학조사관 탄생…보건정책과 하미경 주무관

송고시간2019-07-04 16:13

(청주=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충북에서 각종 감염병 유행 및 확산 방지 업무를 총괄하는 역학조사관이 처음으로 탄생했다.

하미경 주무관 [충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하미경 주무관 [충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충북도는 도 보건정책과 질병관리팀 하미경 주무관이 질병관리본부 주관 역학조사관 전문과정을 수료하고, 정식 역학조사관에 임명됐다고 4일 밝혔다.

역학조사관은 감염병이 발생하면 감염원과 원인 병원체 규명을 통한 원인 분석·확산 방지 조치 등을 총괄한다.

질병관리본부는 2015년 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 이후, 지자체별 감염병 예방과 관리를 위한 전문가를 양성하고자 역학조사관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하 주무관은 "도내 첫 역할조사관으로서 맡은 일에 책임감을 갖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jeonc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