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장성 양파 24t, 대만 첫 수출

송고시간2019-07-04 15:52

수출 선적식
수출 선적식

[전남지역본부 제공·재판매 및 DB 제공]

(무안=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농협 전남지역본부는 양파 가격지지를 위해 4일 삼계농협 산지유통센터에서 장성양파 대만 수출 선적식을 했다.

선적식에는 유두석 장성군수와 김태욱 삼계농협 조합장을 비롯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NH농협무역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수출길에 오르는 장성양파는 모두 24t으로, 과육이 크고 단단하며 저장성이 좋아 대만에서 좋은 평가를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수출을 계기로 말레이시아 등 해외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계획이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에 따르면 지난 2일 전국 양파(20kg) 도매가격은 8천800원으로 평년(1만6천93원) 대비 45.3% 수준으로 폭락했다.

김석기 본부장은 "전남농협은 반 토막 난 양파가격 지지를 위해 올해 산지폐기와 소비촉진행사 등 정부 및 지자체와 다양한 대안을 모색해왔다"고 말했다.

chog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