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스피 닷새 만에 상승…외인 매수에 2,100선 회복(종합2보)

송고시간2019-07-04 16:04

코스닥은 한미약품 충격에 690선 '턱걸이'…원/달러 환율은 2.7원 하락

(연합뉴스 PG)
(연합뉴스 PG)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코스피가 4일 닷새 만에 상승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2.71포인트(0.61%) 오른 2,108.73으로 장을 마쳤다.

지수는 전날보다 6.34포인트(0.30%) 오른 2,102.36으로 출발해 2,100선을 중심으로 등락하다가 장 후반 우상향 곡선을 그렸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금리 인하 이슈가 재부각되면서 미국 증시가 사상 최고치를 경신해 투자심리에 긍정적인 영향을 줬고, 최근 4거래일 연속 하락한 데 따른 반발 매수세도 유입된 것으로 보인다"며 "다만 국내총생산(GDP) 기준 성장률 전망 하향 조정, 무역분쟁 관련 불확실성 등이 상승 폭을 제한했다"고 분석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외국인이 397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반면 개인과 기관은 각각 239억원, 91억원을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에는 현대차[005380](2.21%), SK하이닉스[000660](1.59%), SK텔레콤(1.55%), 삼성전자[005930](1.32%), 현대모비스[012330](1.09%), POSCO[005490](1.02%), LG화학[051910](0.84%) 등이 올랐다.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1.42%)와 셀트리온[068270](-1.21%) 등은 내렸다.

특히, 한미약품[128940]은 파트너사 얀센으로부터 비만 당뇨 치료제 관련 권리를 반환받았다는 소식에 27.26%나 급락했다.

업종별로는 의료정밀(2.05%), 화학(1.69%), 증권(1.64%), 비금속광물(1.58%), 운송장비(1.41%), 전기전자(1.35%), 운수창고(1.03%), 제조(0.89%), 통신(0.84%), 은행(0.70%) 등이 강세이고 의약품(-3.07%), 종이목재(-1.01%), 유통(-0.02%) 등은 약세였다.

주가가 오른 종목은 361개, 내린 종목은 447개였다. 86개 종목은 보합 마감했다.

프로그램 매매는 차익 거래와 비차익 거래 모두 매수 우위로 전체적으로는 1천2억원의 순매수를 나타냈다.

유가증권시장의 거래량은 4억3천899만주, 거래대금은 4조4천538억원이었다.

(연합뉴스 PG)
(연합뉴스 PG)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1.77포인트(0.26%) 내린 691.27로 장을 종료했다.

지수는 0.92포인트(0.13%) 오른 693.96으로 출발했으나 이내 하락 전환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외국인이 375억원을 순매도했다. 반면 개인과 기관은 각각 303억원, 79억원을 순매수했다.

시총 상위주 가운데는 신라젠[215600](-4.70%), 메디톡스[086900](-3.16%), 헬릭스미스[084990](-1.24%),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1.22%), CJ ENM[035760](-1.18%) 등이 내렸다.

케이엠더블유[032500](3.19%), 스튜디오드래곤[253450](1.67%), 휴젤[145020](1.49%), SK머티리얼즈[036490](0.78%), 펄어비스[263750](0.75%) 등은 올랐다.

이경민 연구원은 "한미약품의 기술수출 무산 소식이 제약·바이오주를 둘러싼 투자심리에 악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코스닥시장의 거래량은 7억3천705만주, 거래대금은 4조471억원이었다.

코넥스 시장에서는 104개 종목이 거래됐고 거래량은 24만주, 거래대금은 16억원 수준이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장보다 2.7원 내린 달러당 1,168.6원에 마감했다.

cho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