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만취해 길에서 여성 추행하고 달아난 미군 병사 검거

송고시간2019-07-04 14:57

주한미군 장병 야간통금 해제 한 달도 안 돼 범행

(동두천=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만취해 길에서 여성을 추행하고 달아난 주한미군 병사가 검거됐다.

경기 동두천경찰서는 4일 강제추행 혐의로 미2사단 소속 A(22) 일병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A 일병은 이날 오전 0시 50분께 동두천시 노상에서 한국인 여성 B씨를 뒤따라가 껴안아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깜짝 놀란 피해 여성이 비명을 지르자 A 일병은 현장에서 달아났다.

A 일병은 인근 파출소에서 야간 근무 중 비명을 듣고 출동한 경찰관에 의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찰은 A 일병의 신원을 확인한 뒤 석방 조치했으며, 조만간 미국 정부 관계자 입회 하에 조사할 예정이다.

주한미군 장병들의 야간 통행은 지난달 17일부터 3개월간 잠정적으로 허용됐다.

주한미군 측은 장병들의 성범죄와 음주사고 등이 반복되자 대민범죄 예방 차원에서 2011년 12월부터 새벽 1∼5시 부대 밖 야간 통행을 금지해왔다.

(연합뉴스 PG)
(연합뉴스 PG)

[최자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su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