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청주 등 충북 9개 시·군에 5일 올해 첫 폭염주의보(종합)

송고시간2019-07-04 16:35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청주기상지청은 오는 5일 오전 10시를 기해 청주·충주·제천·단양·진천·음성·영동·괴산·증평에 폭염주의보를 발효한다고 4일 밝혔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충북에서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것은 올해들어 처음이다.

폭염주의보는 낮 최고기온이 33도 이상인 날이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할 때 내려진다.

4일 오후 4시 기준 지역별 낮 최고기온은 단양 34.2도, 괴산 32.8도, 충주 32.7도, 청주 32.3도, 제천 32도, 영동 31.도 등이다.

기상지청은 오는 5∼6일 낮 최고기온이 33∼34도까지 오를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올해 들어 도내 첫 폭염주의보가 발효한다"며 "노약자와 어린이는 한낮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축산농가도 폭염 피해가 없도록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logo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