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엘리베이터, 충북도·충주시와 2천500억원 투자협약

송고시간2019-07-03 15:58

(서울=연합뉴스) 최재서 기자 = 현대엘리베이터[017800]는 공장 이전지인 충청북도·충주시와 2천50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에 따라 현대엘리베이터는 오는 2028년까지 경기 이천 본사의 충주시 이전과 스마트 공장 신설, 물류센터 조성 등에 총 2천500억원을 투자하게 된다.

충청북도와 충주시는 부지 및 설비 투자 지원, 세제 혜택 등 행정적 지원을 약속했으며 도 소재 대학 및 특성화 고등학교와 연계한 일자리 매칭도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충북도청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과 이시종 충북도시자, 조길형 충주시장 등 20여명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정은 회장은 "충주시에 통합 조성될 스마트 팩토리와 본사, 물류센터는 새로운 도전이자 시작"이라며 "스마트 팩토리로 승강기 산업의 새 패러다임을 선도하고 충북, 충주 지역 경제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현대엘리베이터는 지난 5월 경기 이천에 있던 본사와 공장을 충북 충주시로 이전한다고 발표하면서 신설 공장은 '스마트 팩토리'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현대엘리베티어 투자협약 체결식
현대엘리베티어 투자협약 체결식

(서울=연합뉴스) 3일 현대엘리베이터 현정은 회장(중간), 조길형 충주시장(왼쪽), 이시종 충북도지사(오른쪽)가 충북도청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2019.07.03 [현대엘리베이터 제공]

acui7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