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국영, 남자 100m 10초18…세계선수권 기준기록 통과는 다음에

송고시간2019-06-26 17:31

한국 육상을 대표하는 스프린터 김국영
한국 육상을 대표하는 스프린터 김국영

[연합뉴스 자료사진]

(정선=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김국영(28·국군체육부대)이 아쉽게 2019 도하 세계육상선수권 기준기록(10초10) 통과에 실패했다.

김국영은 26일 오후 강원도 정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73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 남자 100m 결선에서 10초18로 우승했다.

2위는 10초40의 김민균(광주광역시청)이었다.

김국영, 전국육상선수권 남자 100m 우승
김국영, 전국육상선수권 남자 100m 우승

(정선=연합뉴스) 김국영(가운데)이 26일 강원도 정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전국육상선수권대회 남자 100m에서 우승한 뒤 시상식을 치르고 있다. 왼쪽은 2위를 차지한 김민균, 오른쪽은 3위 이규형. [올댓스포츠 제공]

김국영은 순위가 아닌 기록과 싸웠다.

김국영은 25일 오전 예선에서 10초22로 올 시즌 개인 최고 기록(종전 10초25)을 작성했고, 당일 오후 치른 준결선에서 10초12로 속도를 높였다.

26일 결선에서는 10초10을 목표로 달렸다.

하지만 결선이 열리기 전부터 비가 내렸고, 김국영은 스타트에서 실수를 범했다.

결국 김국영은 준결선보다 0.06초, 세계선수권 기준기록보다 0.08초 느린 10초18에 레이스를 마쳤다.

아쉬워하는 김국영
아쉬워하는 김국영

(정선=연합뉴스) 김국영이 26일 정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전국육상선수권 남자 100m 결선에서 10초18로 우승한 뒤, 기록에 대해 아쉬움을 드러내고 있다.

김국영은 "평소보다 스타트가 느렸다. 마지막까지 기록을 단축해보려고 애썼는데 정말 아쉽다"며 "7월 일본대회 혹은 8월 태백에서 열리는 실업선수권대회에서 세계선수권 기준기록 통과에 도전하겠다"고 말했다.

김국영은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2017년 런던 세계선수권에 연속해서 출전했다. 남자 100m에서 기준기록을 통과해 메이저대회에 나선 한국 선수는 김국영뿐이다.

김국영은 3회 연속 메이저대회 출전을 위해 다시 출발선에 선다.

jiks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