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진민섭, 남자장대높이뛰기 한국 新…5m72

남자장대높이뛰기 진민섭, 생애 6번째 한국신기록
남자장대높이뛰기 진민섭, 생애 6번째 한국신기록(서울=연합뉴스) 진민섭이 25일 강원도 정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73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 남자장대높이뛰기 결선에서 5m72의 한국신기록을 세운 뒤, 기록판을 앞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육상연맹 제공]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진민섭(27·여수시청)이 53일 만에 자신이 보유한 남자장대높이뛰기 한국기록을 바꿔놨다.

진민섭은 25일 강원도 정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73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 남자장대높이뛰기 결선에서 5m72를 날아올랐다.

5월 3일 자신이 기록한 5m71을 1㎝ 넘어선 한국신기록이다.

첫 번째 바 높이인 5m30을 2차 시기에서 넘은 진민섭은 5m50을 1차 시기에서 가볍게 넘었다.

이후 바 높이를 종전 한국기록보다 1㎝ 높은 5m72로 올린 후 1차 시기에서 깨끗하게 성공했다.

진민섭은 2020년 도쿄올림픽 기준기록인 5m80에 도전했으나, 1차 시기에서 실패한 후 경기를 종료했다.

진민섭은 "다가오는 9월 도하 세계육상선수권을 앞두고 부상 없이 컨디션을 잘 조절해, 5m75 이상의 높이를 기록하겠다"라며 "늦어도 내년 5월까지는 도쿄올림픽 기준기록인 5m80를 넘겠다"라고 말했다.

진민섭, 남자장대높이뛰기 한국신기록
진민섭, 남자장대높이뛰기 한국신기록(서울=연합뉴스) 진민섭이 25일 강원도 정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73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 남자장대높이뛰기 결선에서 바를 넘어서고 있다. 이날 진민섭은 5m72의 한국신기록을 세웠다. [대한육상연맹 제공]

진민섭은 2013년 자신의 첫 한국기록(5m64)을 세운 후, 2014년 5m64, 2018년 5m66과 5m67, 2019년 5월 5m71, 6월 5m72을 넘어섰다. 그는 이날까지 총 6번의 한국기록을 세웠다.

여자 장대높이뛰기 결선에서는 임은지(성남시청)가 4m00으로 우승했다.

조하림(경주시청)은 여자 3,000m 장애물 결선에서 10분33초41로 1위를 차지했다.

jiks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25 21: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