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강경화 "日 보복성 조치 있으면 가만있을 수 없다"

"상황 악화 방지 차원에서 한 말…일본 당국에도 그렇게 이야기"
답변하는 강경화 장관
답변하는 강경화 장관(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25일 오전 열린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19.6.25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방현덕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25일 한국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판결 등과 관련해 "일본의 보복성 조치가 나온다면 (우리 정부도) 거기에 대해 가만있을 수는 없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일본 제철이 가진 포항제철 주식의 매각 배당금이 강제집행 되면 일본의 보복이 우려된다'는 자유한국당 유기준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다만 강 장관은 상황 악화가 우려된다며 "그런 상황이 발생하지 않도록 면밀히 준비하고 협의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그렇다면 일본과 외교 전쟁을 하겠다는 것이냐. 이렇게 답해도 되는 것이냐'라는 한국당 정진석 의원의 질문에 "그만큼 상황 악화를 방지해야 한다는 차원에서 말씀드린 것이다. 일본 당국에도 그렇게 이야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goriou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6/25 12: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